호신용품 종류 추천

호신용품 종류 추천하겠습니다. 더이상 세상이 안전하지 않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각종 범죄가 예고 없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맨 몸으로 다니기엔 어디서 어떤 일을 당할지 모르는 세상이 되어버렸죠. 이럴 때 가방에 지니고 다니면 좋을 호신용품에 대해 정리해보겠습니다.


호신용품 종류

1. 페퍼 스프레이

페퍼 스프레이는 방어용으로 지니고 다니는 매운 스프레이입니다. 위급한 상황에서 위험을 가하는 상대방의 얼굴을 향해 도포하면 큰 효과를 볼 수 있는 호신용품입니다. 매운 고추에서 추출한 OC 화합물을 함유하고 있어 실제로 치명적이진 않은 에어로졸 스프레이입니다. 눈 자극, 호흡곤란, 피부 감각 이상, 정신적 혼란, 임시 효과를 줄 수 있어서 방어용으로 탁월한 제품입니다.

2. 전기충격기

전기 충격기는 사람에게 접촉할 경우 수만 볼트의 고전압이 나와 상대방을 무력화 시킬 수 있는 도구입니다. 전류로 인해 일시적으로 행동을 멈추게 할 수 있어서 그 틈에 달아날 수 있는 호신용품입니다. 다만, 과잉 대처로 분류될 수 있기 때문에 정말 위급한 상황이 아닌 때에 사용하면 오히려 문제가 될 수 있으니 사용에 유의하셔야합니다. 현행법상 9mA 출력까지 소지할 수 있으며 그 이상의 경우 정식으로 허가를 받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전기 충격기는 가해자에게 직접 닿아야 기능을 할 수 있어서 오히려 위험할 수 있으니 신중을 기하는 것이 좋습니다.

3. 경찰봉

경찰봉 혹은 삼단봉이라고 불리기도 하는 진압봉은 위협에 가했을 때 다리 쪽을 가격해서 위험에서 벗어날 수 있는 호신용품입니다. 하지만 무기로 분류되는 만큼 미리 가격할 경우에 오히려 본인의 과잉 처사 혹은 본인의 과실로 될 수 있기 때문에 가해자가 피해자에게 달려들 때 팔, 다리 쪽을 가격하는 것이 좋습니다. 경찰봉을 활용하려면 평소에 가격하는 훈련이 필요하며, 별도의 훈련 없이 개인적으로 이용할 경우 오히려 위기 상황에서 사용도 못 해볼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국내의 삼단봉은 가볍게 나오는 것들이 대부분이라 무기로서의 기능을 100% 활용하지 못한다는 단점도 있습니다.

4. 호루라기, 경보기

사실상 호신용품을 지니고 있어도 위협의 상황에서 겁을 먹으면 아무 생각이 나지 않을 확률이 더 높은데요. 이럴 때 가볍게 소지할 수 있는 호루라기나 경보기를 들고다니는 것이 안전할 수 있습니다. 경보기의 경우 안전핀을 뽑거나 버튼을 눌러 시끄러운 경보음을 내 범죄 사실을 주변에 알릴 수 있는 효과가 있고 요즘은 경보가 울리면서 신고까지 되는 제품들도 나오고 있습니다.

5. 가스총

가스총은 총 모양이랑 비슷하게 생겨 방아쇠를 당길 경우 공기나 약제가 발사되는 호신용품입니다. 하지만 가스총 소지를 위해서는 복잡한 허가 절차가 필요해서 구하기 어려운 편이고, 페퍼 스프레이처럼 소지신고 절차 없이 약제가 분출되는 가스총이 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

참고로, 위와 같은 호신용품은 위급한 상황의 방어용으로 사용해야 하는 것이기 때문에 절대로 사적으로 남용하시면 안 된다는 점을 양지하시길 바랍니다. 위급한 상황에서만 사용해야 호신용품 정당방위가 인정될 수 있습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싸이코패스 문답형 테스트 >
📍싸이코패스 그림 테스트 >
📍비타민C 부작용 >

error: Content is protected !!